코로나19 방역 모범 안산시, 최고 수준 방역성과 빛나

기획/특집 / 강보선 / 2020-05-29 13:43:27
  • 카카오톡 보내기
윤화섭 시장 “시민 모두 자부심 갖도록…대한민국·경기도 선도하는 도시공동체 만들 것”


안산시(시장 윤화섭)의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대응역량이 시민들의 적극적인 동참을 바탕으로 경기지역 최고 수준의 방역성과를 내고 있다.

29일 시에 따르면 관내 코로나19 확진자는 지난달 1일 16번째 환자를 끝으로 이날까지 59일째 신규 발생이 없으며, 확진자 16명은 모두 퇴원한 상태다.

전국적으로 코로나19 하루 신규 확진자수는 이달 초 한 자릿수까지 떨어졌으나, 전날 79명이 발생하는 등 다시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서울 이태원 클럽, 인천 학원강사, 부천 물류센터 등에서 시작된 ‘N차 감염’이 이어지면서 재차 확산 우려가 커지고 있는 실정이다.

이런 상황에서 두 달 가까이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고 있는 안산시의 방역성과는 경기지역에서 모범이 되고 있다.

실제 경기도내 인구 60만 이상 지자체 8곳 가운데 안산시는 확진자 수와 인구대비 확진자 비율이 가장 낮은 것으로 나타났으며, 확진자가 모두 퇴원한 유일한 지자체다.

특히 코로나19 확진자가 무더기 발생하던 올 2~3월과 최근 잇따른 집단감염 사태에도 단 한 건의 집단감염 사례가 발생하지 않았다.

이러한 방역성과에는 다중이용시설, 대중교통시설 등 사회 모든 분야에 대한 선제적인 방역조치와 더불어 시민들의 철저한 위생수칙준수가 큰 역할을 했다는 평가다.

특히 자가격리 해제 전 코로나19 진단검사, 자가격리자 특별관리, 모든 안산시민을 대상으로 한 마스크 지급 등 ‘남다른 방역책’이 확산 예방에 톡톡한 효과를 내고 있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앞으로도 시민 모두가 안산에 사는 것에 자부심을 가질 수 있도록 대한민국, 경기도를 선도하는 도시공동체를 만들어 나갈 것”이라며 “코로나19 사태가 종식될 때까지 철저한 방역대책을 바탕으로 대응할 것”이라고 말했다.

 

[ⓒ 프레스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댓글 0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